이 웹사이트 기능의 유지 및 관리를 위해 쿠키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쿠키 비활성화 및 개인정보 보호정책에 대한 정보

CADSPEED GmbH

www.cad-speed.de
Logo CADSPEED, TRUMPF Kundenbericht Additive Manufacturing

디지털 CAD/CAM 치기공 센터인 CADSPEED는 하노버 니엔하겐에 소재하고 있으며 38명의 직원들이 근무하는 치아 임플란트 제조 업체입니다. CADSPEED는 기존의 재래식 제조 방식과 더불어 적층 제조 시스템을 이용해 삼차구조 및 디지털 주조모델과 같은 치아 임플란트를 제공합니다. CADSPEED는 24시간 이내에 반가공 제품을 생산하여 유럽 각지의 고객에게 납품합니다.

직원 수

38

분야

치과 기술

매출

4천5백만 유로(2018년 기준)

자세히 보기
어플리케이션
  • 적층 가공: 레이저 금속 용융(LMF)
TRUMPF의 제품
  • TruPrint 1000

적층 제조를 통해 업계의 선두가 되다

밀링과 같은 기존의 방식으로 치아 크라운, 보철물 또는 브릿지를 제조하는 것은 비용과 시간이 많이 소요되지만, 적층 제조 시스템을 이용하면 더 빠르고 편하게, 효율적으로 생산할 수 있습니다. 치기공 공급업체인 CADSPEED는 멀티레이저 원리가 탑재된 TruPrint 1000를 사용하여 다양한 유럽 지역 국가에 치아 임플란트를 제공하는 것을 통해 이를 증명하고 있습니다. 이것이 바로 CAPSPEED가 치과 분야의 선두를 유지할 수 있는 이유입니다.

도전과제

CADSPEED의 경영주인 힌드릭 덴보스텔(Hindrik Dehnbostel)은 모든 치기공 기술자와 마찬가지로 "위치 문제"를 겪고 있습니다. 모서리와 가장자리를 밀링 머신에 매핑하기에는 치아가 너무 작고 요구 조건이 까다로웠기 때문이었습니다. 또한 툴의 성능이 그 수준에 못 미칠 뿐더러 종종 작동을 멈추기까지 합니다. 결과는 후가공 뿐이었습니다. 치아 임플란트가 환자의 입 안에 심겨질 때까지 몇 주가 걸리기도 합니다.

해결책 

적층 가공 시스템에는 이런 문제가 전혀 없습니다. 부품이 층층이 겹쳐져 제조되었고, 하나의 소프트웨어 프로세스를 제어하기 때문에 자체적으로 정교한 구조를 만드는 것이 어렵지 않습니다. 또한 레이저 금속 용융(LMF) 기술은 재료를 적게 소모합니다. 먼저 치기공 기술자들은 기존 방식으로 기본 형태를 만들고 그 내부를 파냅니다. 이 과정에서 재료의 최대 80%까지는 버려집니다. LMF는 부품에 정확히 필요한 만큼의 분말만 사용합니다. 이뿐만 아니라 3D 프린팅은 시간적으로도 더 빠릅니다. 기존 방식으로는 기술자가 치아를 하나 만드는 데에 약 20분 정도가 소모됩니다. 적층 테크놀로지를 활용하면 한 번 작동할 때마다 하나의 플랫폼에서 2-3시간 동안 70개의 치아 요소를 제조할 수 있습니다. 

이행 

2017년 말 CADSPEED는 멀티레이저 원리가 탑재된 TRUMPF의 TruPrint 1000를 시스템에 완전히 최적화하였습니다. 두 개의 레이저 동시에 빔이 치아 임플란트의 형태를 녹입니다. 이를 통해 기업의 공정 시간이 대폭 절감됩니다. 덴보스텔은 3개월 동안의 테스트를 거친 후에야 기계를 구입했습니다. 그 이후 지금까지 시스템은 매주 5일 동안 삼교대 체계로 작동되고 있습니다. "이 설비는 신뢰성과 내구성이 뛰어납니다."라고 그는 말합니다.

전망 

덴보스텔의 말에 의하면 적층 테크놀로지가 치기공 기술자들에게 많은 이점을 주고 있기는 하지만, 이 기술이 해당 업계에 완전히 통합되기에는 아직 이르다. "많은 치기공 연구소들은 이 기술로 인해 자신들의 연구가 쓸모없어지는 것을 두려워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점을 고려해 볼 때 이 새로운 기술은 업계의 축복이 아닐 수 없습니다."라고 그는 말합니다. CADSPEED의 사장은 장기적으로 볼 때 기업이 3D 프린팅을 대체할 수 있는 방법을 찾지 못하리라는 것을 확신하고 있습니다. "언젠가는 환자들이 자기 치아를 어떤 방식으로 만들지 직접 선택하게 되겠죠."

TRUMPF의 적층 제조 시스템에 대해 더 알아보십시오.

상담 요청하기
서비스 & 연락처

Close

Country/region and language selection

Please take note of

You have selected South Korea. Based on your configuration, United States might be more suitable. Would you like to keep or change the selection?

South Korea
United States

Or, select a country or a region.